포스팅이 아주 뜸했습니다.
별일이 있었던 건 아니고, 그냥 먹고 살기 바쁘고 시간이 나면 게으름을 피우느라 그랬네요.

최근 제 블로그에 죽기 살기로 댓글을 달아주시는 한 댓글러 분 때문에 본의 아니게 제 블로그가 인신공격의 장으로 변질된 것 같아 씁쓸합니다. 그래서 댓글 기능을 차단했음을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통해 제 글에 공감하는 분들, 혹은 공감하지 않는 분들의 의견을 들을 수 있어서 좋았는데 아쉽네요. 하지만 제 이메일은 열려있으니 의견을 교환하고 싶은 분은 언제든 이메일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