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독자분이 ‘동양남 서양녀 커플이 드문 이유‘라는 포스팅에 이런 댓글을 남겨주셨다.

“서양인이 좋아하는 아시안 여성의 외형과 아시안 남성이 좋아하는 아시안 여성의 외형엔 큰 차이가 있는 것 같아요. 한국에 오래 살았던 남성으로써, 서양남 – 동양녀 커플 케이스를 보다보면 서양남자들은 정말 특이하게 생긴 동양인 여성을 좋아하는구나하고 느끼게 되는 경우가 참 많았던 것 같습니다.”

이 글을 보고 곰곰히 생각해 봤다. 내가 아는 서양남-동양녀 커플들도 과연 그런가 하고.

우선 “서양인이 좋아하는 아시안 여성의 외형과 아시안 남성이 좋아하는 아시안 여성의 외형에 차이가 있는 것 같다”라는 말씀에 어느 정도 공감한다. 아시아인들이 서구적으로 생긴 – 큰 눈, 오똑한 코, 하얀 살결 – 여성을 동경하는 반면, 서양인들은 전통적 동양여인의 얼굴 – 갸름한 눈과 자그마한 코, 약간 다크한 살결 – 을 아름답다라고 느끼는 것 같다. 이국적인 매력 때문일까?

하지만 “서양남자들은 정말 특이하게 생긴 동양인 여성을 좋아한다”라는 말씀에는 동의하지 못하겠다. 우선 서양남자와 결혼한 나만 봐도 전혀 특이하지 않게 생겼고 (사진을 보여드릴 수는 없지만, 어디가도 눈길 받을만큼 이쁘지도 못생기지도 않은 평범상임), 내 주위의 서양남-동양녀 커플들 중에도 특이하게 생긴 동양여자는 없기 때문이다.

미국에 오래 산 내 경험으로 보자면, 한국사람들의 눈에 특별히 예쁘지 않은 한국여성들을 서양남자들이 좋아하는 이유는 그녀들의 외모 때문이 아니라 성격 때문이다. 성격이 좋고 착해서라는 이유가 아니라 성격이 자기와 맞기 때문이다. 한국사람들은 결혼상대를 고를때 외모를 포함한 외적인 조건을 엄청 따지고, 상대방이 내 주위의 다른 사람에게 잘할 수 있는 성격인지, 객관적으로 봐서 괜찮은 성격인지를 무지 중요하게 생각하는 편이다. 하지만 대부분의 서양사람들은 상대방이 나와 맞는지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 남들이 아무리 칭찬하는 사람이라도 내 눈에 안 예쁘고 내 성격과 안 맞고 내가 감당하기 힘들면 꽝인거다. 어떻게 보면 참으로 현실적이라 할 수 있겠다.

덧붙여 서양사람들의 눈엔 동양여자들이 다 비슷비슷해 보인다고 한다. 한국사람 눈엔 많이 달라보이는 얼굴이라도 굴곡이 심한 얼굴에 익숙한 그들의 눈엔 다들 고만고만해 보인다는 얘기다. 그렇기 때문에 한국사람 눈에 ‘특이해’보이는 얼굴이 그들 눈엔 오히려 개성있어 보일 수도 있고, 개성을 좋아하는 사람들인 만큼 그런 얼굴의 여성에게 더 끌리는 것일지도 모르겠다.

어쨋거나 서양남자들이 특정한 스타일의 동양여자를 좋아하는 것은 아니라고 말씀드리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