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주위엔 30대 싱글 여동생들이 꽤 많다. 이제 40을 바라보는 내 입장에서 그녀들의 한탄 내지는 고충을 들으면서 ‘느그들은 아직도 청춘이다’라고 위로아닌 위로의 한마디를 던져주지만, 그녀들의 고민은 한 때 나의 고민이기도 했기에 전혀 그 심정이 이해 안되는 것도 아니다. 그녀들 대부분은 괜찮은 직장이 있고 외모도 평균 내지 그 이상이고, 평범한 중산층 집안 출신에 교육도 잘 받은 흠잡을 곳 별로 없는 여성들이다.

30대에 들어서면서 갑자기 그녀들은 위기감을 느낀다. 어느 순간 같이 대학을 졸업한 친구들은 결혼해서 애가 하나 둘 생기는데, 난 아직 남자친구도 없는 싱글. 이러다가 평생 결혼 못하고 혼자 늙어 죽는게 아닐까 하는 두려움이 엄습한다. 이미 그녀들 또래의 남자들은 대부분 결혼을 했거나 어쩌다가 눈에 띄는 총각들은 마음에 안들고, 괜히 엄한 유부남이나 파릇파릇한 연하남들만 자꾸 눈에 들어온다. 직장일이라도 신나면 모르겠는데 그것도 별볼일 없다. 매일 매일 출근하는 것도 슬슬 짜증스럽고, 돈 잘 버는 남편 만나 호강하며 전업주부로 사는 친구들이 부럽기만 하다.

그런 그녀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이 있다.

1. 결혼은 필수가 아닌 선택이라고 생각한다면 결혼에 대해 잊고 살아라.

수많은 설문조사 결과에 의하면 과반수 이상의 여성들에게 결혼은 선택이라고 하는데, 내 경험에 의하면 아직도 많은 여성들이 입으로는 결혼은 선택이라고 하면사도 속으로는 ‘그래도 난 언젠가는 결혼할거야’라는 생각을 하는 것 같다. 제발이지 그런 이중성을 버려라. 결혼이 선택이라고 생각한다면 마음에 드는 그릇세트가 있을때 ‘만약에 결혼하게 되면 그 때 사야지’ 하며 미루지 말아라. 그러다가 평생 못사고 말테니.

결혼을 꼭 해야된다는 생각이 아니라면 어떤 의사 결정을 할 때라도 ‘혹시 결혼하게 되면…’ 이라는 조건을 달지 않는 것이 인생을 쉽고 즐겁게 만든다.

2. 결혼보다는 사랑하기 위해 남자를 만나라.

30대에 들어서면서 많은 여성들은 남자를 만날 때 결혼을 생각하게 된다. 20대 때와는 이것저것을 따지게 되고, 사귀기도 전에 이런 저런 걸리는 점들 때문에 ‘에이..괜히 만나다가 정들었는데 이런 점들 때문에 골치아프기 전에 시작하지 않는게 낫지’ 하며 발을 빼는 경우가 다반사다. 결혼도 못할 남자 때문에 마음 고생, 시간 낭비하는 것은 누구도 원치 않는다. 그렇지만 가보지 않은 길에 대해선 누구도 모르는 일. 이런 저런 이유로 만나는 상대를 다 거절한다면 결혼은 커녕 연애도 못하고 늙어버리기 쉽상이다.

난 더 많은 여성들이 너무 결혼에 매이지말고 남자를 만날 수 있길 진심으로 바란다. 겁없이 사랑도 해보고 연애도 해보고 나중에 연애다운 연애 한 번 못해본 것을 후회하지 않도록 말이다. 일단 사랑할 사람을 찾아라. 결혼은 그 다음 문제다. 사랑은 여러번 할 수 있지만, 결혼은 그렇지 않으니까 말이다. (물론 한 번 이상이 요즘은 흔해졌지만서도..)

3. 평생 혼자 살 것에 대비해라.

30대 중반, 후반이 되어서까지 싱글이라면 결혼하기 점점 힘들어질 것은 뻔한 일이다. 결혼을 하고 싶은 마음이 없는 독신주의자라면 당연하겠고, 그렇지 않다하더라도 이젠 나의 노후에 대해 내가 책임질 준비를 해야한다. 막연하게 ‘언젠가는 누군가를 만나 결혼하겠지..’하는 생각으로 10년 뒤, 20년 뒤를 생각하지 않고 살다가 두둑한 통장하나, 집 한 채 없이 은퇴할 나이가 된다고 생각해보라.

결혼 못하면 어떡하나 걱정할 시간에 열심히 일하고, 커리어를 쌓고, 낭비하지 말고 재테크 해라. 남자가 있건 없건 내 인생은 내가 벌어 해결할 수 있어야 한다. 그런 당신이라면 남자들도 마다하지 않을 것이다.

——-
30대 싱글 여성에게 꼭 필요한 것은 결혼이 아니라 사랑, 일, 돈이다. 그 세 가지를 갖추기 위해 노력하다보면 결혼은 따라오게 되거나 결혼을 하지 않아도 좋다고 느끼게 된다. 결혼에 끌려가기 보다는 그 편이 낫지 않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