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손  안씻고 덤비는 남자

그야말로 기본이 안 된 남자라고 본다. 팝콘 집어먹던 손으로 어딜 만질려구..

2. 섹스는 깜깜한 곳에서만 해야되는 남자

난 조명이 있는 곳에서의 섹스가 좋다. 가끔 기분전환을 위해 깜깜한 곳에서 할 수도 있지만, 절대적으로 상대방을 보면서 하는 섹스가 훨씬 즐겁다. 섹스하기 위해 점등해야하는 남자는 사절.

3. 오럴할때 수건 준비하는 남자

깨끗함이 지나쳐 결벽증에 가까운 남자도 절대 사절. 옛날에 사귀던 한 남자가 그랬다. 나에게 오럴섹스를 해주겠다고 그러더니 화장실에 가서 물 적신 수건을 가져오는거다. 내가 내 밑도 안 씻는 여자로 본건지 참.. 기분 싹 잡쳐서 관 두라고 했던 기억이 난다.

4. 손은 뒀다 뭐하나 싶은 남자

난 손으로 자극받을때 오르가즘을 가장 쉽게 느낀다. 나뿐만이 아니라 많은 여자들이 그렇다. 여자들은 삽입보다 손이나 혀로 자극해주는 것을 더 좋아하는데, 몰라서인지 아니면 자기 욕구만 채우기 위해서인지 어떤 남자들은 손을 참 아낀다. 섹스 상대로는 꽝.

5.  섹스할 때 과묵한 남자

그야말로 피하고 싶은 섹스 상대 일순위. “했어?”라고 물어보게 만드는 남자. 할 말 없다.

나는 섹스할 때 소리를 많이 내는 편이라 상대도 어느 정도는 신음소리도 내주는게 좋고, 특히 절정에 도달하는 순간에 토해내는 소리를 들어야 뿌듯하기도 하고 행복하기도 하다. 그걸 못하는 남자와의 섹스가 즐거울리는 만무.

6. 콘돔쓰기 싫어하는 남자

무책임하고 무모한 남자로밖에는 보이지 않는다. 그 이유에서라도 사절.

더 있을 것 같은데.. 생각나면 업데이트하자.